회장 인사말

울산광역시탁구협회 회장 조 희 태
안녕하십니까? 울산광역시탁구협회 회장 조희태입니다.
탁구는 작지만 강한 스포츠입니다. 작은 공 하나에 열정과 환희가 담겼고, 화합과 연결의 정신이 담긴 스포츠입니다. 울산에 탁구협회가 생긴 이래 탁구는 울산 시민들의 친숙한 생활체육으로 자리잡았습니다. 탁구야말로 나이와 체력에 구애받지 않고 온 가족이 참여해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가족 스포츠라고 자부합니다. 이같은 탁구만이 가진 매력이 가족 스포츠로 자리잡는데 좋은 영향을 준 것이라 생각합니다. 울산시탁구협회는 시민의 건강한 삶과 행복 충전을 위한 생활체육으로 탁구인의 저변확대와 미래 체육 꿈나무 육성을 목표로 남녀노소 모두 함께 즐겁고 행복한 생활스포츠를 지향하고 있습니다. 앞으로 저희 울산시탁구협회는 이 대회를 탁구를 사랑하는 동호회 여러분들의 즐거운 축제의 장을 많이 만들어 더욱 알찬 스포츠 종목으로 발전해 나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.